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이제 몇시간 후면 2011년이 끝납니다.

항상 12월 31일은 아쉬움이 남는 시간인것 같네요. 

올 한해..정말 바쁘게 살았습니다.

하고 싶은일도 많고, 해야할 일들도 많았고, 억지로 한 일들도 많았습니다.

평생 잊지 못할 기억들을 안고 가야할 2011년 인것 같습니다..

고마움을 뜻하고 싶으신분들도 많지만,

죄송스러운 마음이 앞서는 분들이 더욱 많은 것 같습니다. 

내년에는 죄송스럽지 않게 열심히 살겠습니다.

올 한해 다들 고생많이 하셨습니다.

그만큼 내년에는 좋은일들이 가득하길 진심으로 기원하겠습니다.... 

'일상방 > 삶 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「유로2012」이탈리아 스페인  (0) 2012.07.02
서울에서 김서방 찾기?  (0) 2012.07.01
한해가 끝났습니다.  (0) 2011.12.31
문득,  (4) 2011.07.06
게을러진 나를 보며..  (1) 2011.01.18
티스토리 초대장 나눠 드립니다 ^^(끝~)  (68) 2010.07.19